은 이온수 자료

  • Home
  • 고객센터
  • 은 이온수 자료

콜로이드 실버가 새롭게 각광받는 이유!!

  • 관리자
  • 2015-06-22 09:44:12
  • 조회 : 1,541

   20세기 들어 가장 강력한 천연항생제인 콜로이달 실버에 대한
 
재조명 작업이 왜 이루어 지고 있는지 알아보겠습니다~
 

  은(​銀)은 정제법이 어려워 치료제로 쓰기에는 너무 비쌌고, 때마침 제약회사들이 즉효의 깞싼 항생제들을
 
개발하여 양산하기 시작하였다.
 
제약회사들은 돈벌이가 되는 항생제를 고집하였고, 막강한 로비와 유언비어로 1952년 은용액을
 
잠재우게 되었다.
 
 
그래서 은(銀)은 잊혀져 왔던 것이다.
  
1928년 세계 최초의 항생제인 페니실린이 발명되었지만,페니실린이 처리해 낼 수 있었던 세균의 수는
  
6종류에 불과했다.아울러 부작용(SIDE EFFECT)도 함께 동반했습니다.
 

  병원균들은 저항력을 갖게 되면서 내성을 가진 세균은 효력이 없었습니다.
 
해를 거듭하면서 고품질의 항생제를 개발하여 많은 질병치료에 기여를 하였으나,이마저도 계속되는
 
세균의 내성으로 치료의 한계에 봉착하게 된다.또 다른 강력한 항생제의 개발을 기다려야 하는 실정이다.
 

              
 

   병원균에 의한 질병치료에 속수무책인 의료계는 환자 스스로의 면역력을 갖고 병을 이겨내는 것
   이외에는 대안이 없을 정도이다.
예를들어 감기를 치료할 수 있는 항생제가 없다는 것이다.
   값싸고 즉각적인 효과를 거둘 수 있는 항생제들은 근래에 와서 밝혀진 것처럼 결과적으로
   세균들의 내성을 길러 주었고,세균의 내성으로 항생제의 약효가 듣지않게 되었다.

​     

   치명적 세균 감염의 치료제였던 항생제가 항생제 내성균의 급증으로 인해 그 대책 마련이 시급한
  
가운데, 세균들은 銀에 대한 내성을 갖지  못하는 은요법이  자연스럽게 재 조명되고 있는 것이다.  


   결론

  colloidal silver가 새롭게 각광받는 이유?

     銀의 과학적/의학적 가치를 알면서도 비용이 비싸다는 이유로 무시되었으나 Nano기술을 
  
 통해 적은 양의 은을 가지고도 많은 양의 콜로이달 실버 용액을 만들 수 있는 것은 물론
   
콜로이달 실버의 안전성과 650여 가지의 세균(병원균)에 대해 강력히 대응하여 멸균시키면서
   
병원균이 내성을 갖는 일이 없게 되었다.
   
아울러 아무런 부작용이나 독성이 발견되지 않은 천연항생제이기 때문이다